학술자료실

  • 학술자료실
  • 학술동영상
  • 과학소식
  • 논술자료실
  • 동아리자료실
통합검색

과학소식

Heavy Drinking May Lead to Stroke Earlier in Life

게시일 2012-09-24 00:25

새로운 연구는 하루에 세 잔 또는 그 이상 알코올을 섭취하는 사람들은 많이 마시지 않는 사람 보다 10년 반 이상 이전에 인생에서 발생하는 뇌졸중에 대한 높은 위험이 있을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

연구는 신경과 ?, 신경학의 미국 아카데미의 의학 저널의 2012년 9월 11일 print issue에서 발행되었다.
"과음은 혈액응고 보다 오히려 뇌에 출혈에 의해 발생, 뇌졸중의 위험 요인으로 일관되게 확인 되었다. " 연구저자 Charlotte Cordonnier, 메릴랜드, 박사, 릴, 프랑스 Lille Nord de 대학교에서 말했다.

"우리의 연구는 이러한 사람들을 위해 장기간 뇌졸중의 timeline을 과음의 영향에 초점을 맞추었다."

연구를 위해서 뇌졸중의 종류를 가진 평균연령71세 540명의 사람들을 불러 그 중 대뇌출혈종류를 가진 사람들의 음주습관에 대한 대뇌출혈 인터뷰를 했다.

의사들은 또한 간병인, 친척 관계되는 사람들의 음주 습관에 대한 인터뷰를 했다.

총 137명에서 25%는 과음이 하루에 세 잔 또는 그 이상 또는 "순수한" 알코올의 약 1.6ounces로 정의 되었다.

참가자들은 또한 뇌 CT촬영을 하고 그들의 의학기록을 검진받았다.
그 연구는 술을 많이 먹는 사람들은 술을 많이 먹지 않는 사람들 평균의 14년전이 평균 60세에 뇌졸중을 경험한 것을 찾아냈다.

사람들 중에는 60살 이전에 뇌의 깊은 부분에서 뇌졸중이 발생한 경우, 술을 많이 마시는사람들은 술을 많이 먹지 않는 사람들에 비해 연구추적의 이년 이내에 사망할 가능성이 높다고 한다.

"많은 양의 알코올을 마시는 것은 중요한 과거 의학 역사에는 업었던 젊은사람들에게 더 심각한 형태의 뇌졸중에 기여한다는 것을 마음에 새기는 것이 중요하다." Cordonnier가 말했다.

이 연구는 Lille Nord de France의 대학과 연구 개발 및 혁신을 위한 the North Pas de Calais(ADRINORD)로 부터 지원받았다.

코멘트 0|조회 1,354
게시물 내용 인쇄하기인쇄| 최은정
  • 목록
  • 쓰기

문서평가/문서담당자

Q:현재 페이지의 문서의 내용과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의견입력
QUICK임상진단학신경계임상진단학정형계인터넷강의실APTAStroke CenterPubMed국립중앙도서관대한물리치료사협회TOP

포항시 북구 흥해읍 초곡동 146-1 학과사무실 054)260-5531 / FAX. 054)260-5622
copyrightⓒ Physical Therapy of Sunlin College Since 2007. All Rights Reserved.

해당 페이지로 이동합니다.